전주사무처

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(54999)

T. (063)288-5433 F. (063)288-5411

서울사무소

서울특별시 서초구 바우뫼로43길 56(양재동 3-4) 경원빌딩 2층 (06740)

T. (02)2285-0562 F. (02)2285-0560

전주영화제작소(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)

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(고사동 429-5)전주영화제작소 (54999)

T. (063)231-3377

COPYRIGHT © JEONJU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LL RIGHTS RESERVED

로고

이전 이후
21th
한국경쟁
괴물, 유령, 자유인
Blessedness: Monsters and Specters
감독_ 홍지영
HONG Jiyeong
Korea 2020 78min DCP color/b&w 장편 Fiction
Review

<괴물, 유령, 자유인>은 얼핏 보기에 요약하기조차 쉽지 않을 정도로 복잡하고 어렵게 느껴지는 영화다. 이야기나 감정 대신 개념에서 개념으로 전개되는 탓에 낯설게 다가올 수밖에 없다. 제목 그대로 ‘괴물’ ‘유령’ ‘자유인’으로 구성된 세 장의 이야기는 연결점을 찾기 어렵고, 수시로 예언 같은 문구나 난해한 내용의 내레이션이 등장하며, 환상 혹은 비현실의 장면이 끼어들고, 때때로 무대 장면까지 등장해 내러티브를 교란한다. 영화의 세 주인공 성심, 은수, 그리고 성철은 현실 앞에서 무력한 존재들이다. 성심과 은수는 이 사회에서 배척 당하는 동성 연인인데다 서로에 대한 사랑에 실패했다. 배우인 성철은 스피노자를 연기하게 되면서 유대인 공동체에선 이단자로, 기독교도 사이에서는 무신론자 유대인으로 낙인 찍혀 이중으로 추방된 스피노자의 삶을 체험한다. 이 영화는 17세기의 스피노자와 현대의 성소수자를 연결하며 진정한 ‘자유’의 길을 모색한다. 신파적 요소나 사회 드라마를 제거한 새로운 감수성의 퀴어영화. [문석]

CREDIT
  • DirectorHONG Jiyeong
  • ProducerPARK Jinyoung, ZHANG Yingzi, LI Eun
  • ScriptHONG Jiyeong
  • CinematographyCHO Woonghee, LEE Jinhwan, KIM Sangsoo
  • Production DesignKIM Yoonjin, HONG Jiyeong, LUO Siyu, LIU Yaohuan
  • MusicMA Junho, KIM Hojung
  • EditorSON Baeho, HONG Jiyeong
  • SoundHONG Seongjun
CastEOM Taena, YOON Haesin, KWON Kiha
DIRECTOR
홍지영
HONG Jiyeong
1985년생. <스피노자의 편지>(2018)를 포함해 5편의 작품을 연출했으며, <아모르, 아모르 빠티>(2016)로 2016년 충무로단편영화제에서 촬영상을 수상했다.
전주사무처

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전주영화제작소 2층 (54999)

T. (063)288-5433 F. (063)288-5411

서울사무소

서울특별시 마포구 양화로15길 16(서교동 352-28) 동극빌딩 4층 (04031)

T. (02)2285-0562 F. (02)2285-0560

전주영화제작소(전주디지털독립영화관)

전북 전주시 완산구 전주객사3길 22 (고사동 429-5)전주영화제작소 (54999)

T. (063)231-3377